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산업 > 기업 2017. 11. 09. Thu
기업친환경 천연소재로 전 세계 바이어 이목 끌어내대봉엘에스, ‘인코스메틱스 아시아’서 해외 수출 기반 다져

[뷰티경제 박웅석 기자] 화장품소재 및 원료의약품(API) 전문기업 대봉엘에스가 지난 10월 31일부터 2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린 ‘인코스메틱스 아시아 2017(in-cosmetics Asia 2017)’에 참여해 해외 수출 기반을 다졌다고 9일 밝혔다.

대봉엘에스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를 확대했다.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아세안 지역을 중심으로 대리점을 확정한 것. 대봉엘에스는 대리점의 고객사들을 중심으로, 현지 판매 유통 경로를 공격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 대봉엘에스가 태국에서 열린 ‘인코스메틱스 아시아’에 참석해 천연소재로 전 세계 바이어들을 사로잡았다.

대봉엘에스는 천연소재로, 전 세계 바이어들을 사로잡았다. 바이어들은 천연 소재가 안전할 뿐 아니라 모이스처라이징, 스킨 프로텍션, 화이트닝, 안티에이징 등 효능까지 갖춘 점을 높게 샀다. 특히 대봉엘에스는 200여 종의 폭 넓은 천연물 소재 리스트를 갖고 있고 바이어들은 원하는 효능을 갖춘 추출물을 선택할 수 있어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전시회에 참석한 바이어들은 국가연구기관, 제주도 연구 특화센터 및 대학과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만든 제주 토종 원료들에 큰 관심을 보였다. 녹차수, 마유, 현무암 파우더, 에키네시아 추출물 등 해당 제품들이 원물 수급부터 생산까지 제주에서 이뤄졌기 때문이다.

친환경 천연소재 분야 외에도 대봉엘에스의 신기능 신물질의 개발 바이오 합성 소재 분야 역시 크게 관심을 받았다. 국내에서 최근 론칭한 프로 멀티 화이트 시스테인(Pro Muti White Cystein)과 프로 오메가-9 세라마이드(Pro Omega-9 Ceramide)을 첫 선을 보이며, 호응을 얻었다. 해당 원료들은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코스메슈티컬(cosmeceutical) 제품이다.

대봉엘에스 화장품소재개발정보부 함경만 부장은 “한국에서 열린 전시회에서 론칭해 호평 받은 신제품을 해외에서도 성공적으로 론칭해 기쁘다. 신제품 외에도 천연소재, 바이오 합성소재 등 대봉엘에스만의 기술을 담은 원료를 소개해 더욱 뜨거운 반응을 얻어었다”면서 “전시회에서 동남아 국가는 물론 유럽, 미국에 이르는 다양한 국가의 업체들과 상담을 진행했으며, 향후에 수출 판로 개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21회를 맞은 ‘인코스메틱스 아시아’는 400여 개의 화장품 원료 업체가 참가해 7000여 명의 화장품 업계 관련자들에게 제품을 소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박람회다.

박웅석 기자 / pws@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