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유통 > 로드숍 2019. 06. 05. Wed
로드숍가맹점 상권 따라 인기 제품 제각각토니모리, 계절적 요인으로 선크림과 수분크림 판매 호조

여름이라는 계절적 요인으로 자외선차단제와 수분크림의 판매가 호조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가로수길점 등 서울지역 5개점과 경기하남점, 천안신부점, 광주금호점, 대구반월당점, 부산진역점 등 총 10개 가맹점을 대상으로 6월 들어 소비자들이 어떤 제품을 구매하고 있는지 전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가로수길점은 “관광상권이므로 마스크팩이 인기가 많고 신제품을 잘 안나간다”, 화곡점은 “그린티 수분 라인이 이벤트를 하고 있어서 잘 나가고 수분크림은 인텐스나 젤 크림 보다 기존에 있던 그린티 수분크림이 인기가 많다”, 외대점은 “요즘은 선크림이나 수분크림 같은게 잘 나간다”고 응답했다.

명지대점은 “사계절 무난하게 많이 나가는건 원더 세라마이드 모찌토너고 그린티 수분크림 라인은 건조한 분들은 중복합성으로 찾고 있으며 유분기 많은 남성들은 젤 크림을 사간다. 여름이라서 선크림이나 쇼킹립틴트도 많이 사간다”, 등촌점은 “선크림은 베이스 기능이 있는 것을 구매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기하남점은 “쇼킹립틴트가 항상 인기 있다. 연령대가 있는 분들이 많아서 남성 올인원제품이 많이 나간다. 여자분들도 여름에는 올인원을 찾는 분들이 꽤 있다”, 천안신부점은 “세라마이드 모찌토너나 그린티 클렌징워터도 많이 나가고 강화약쑥 에센스는 여름철에 피부온도가 올라가니까 수분진정 효과로 추천해주면 거의 구매하는 편이다”고 설명했다.

광주금호점은 “여름이라서 계절 특성상 알로에 수딩젤을 제일 많이 구매한다”, 대구반월당점은 “날씨가 더워지니까 선크림을 많이 찾는다. 선크림 종류는 피부에 맞는 것으로 다양하게 구매한다”, 부산진역점은 “요즘 선크림은 기본으로 찾고 클렌징티슈도 잘 나간다. 알로에 수딩젤이나 마스크팩 같은 수분제품을 제일 많이 찾고 퍼스트 에센스도 인기가 많다”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 leejm@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