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산업 > 기업 2019. 08. 29. Thu
기업토니모리, 외국인 유학생 '글로벌 홍보단' 발대식 개최태국, 벨기에, 미국 등 전 세계에서 모인 'K뷰티 마니아' 30명 선발

토니모리(회장 배해동)가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토니모리 본사에서 ‘토니모리 글로벌 홍보단’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토니모리가 토니모리 본사에서 '토니모리 글로벌 홍보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토니모리 ‘글로벌 홍보단’은 한국에 거주하는 외국인 유학생들 중 평소 토니모리와 K-뷰티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코덕(코스메틱 마니아)으로 구성 된 브랜드 서포터즈다.

특히 이들은 태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를 비롯해 러시아, 벨기에, 핀란드, 미국 등 전 세계에서 모인 K뷰티 마니아들로 구성됐으며, 각자 자신만의 매력과 당당함이 넘치는 인재들로 선발됐다.

발대식과 함께 본격적으로 활동을 시작하는 토니모리 글로벌 홍보단은 오는 11월까지 토니모리 홍보대사로 활약하게 된다.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개인 SNS 채널을 통해 ‘스트리트 컬처’ 브랜드라는 토니모리만의 감성과 유니크한 제품을 해외에 알리고 더 나아가 K뷰티의 우수성을 세계에 소개할 예정이다.

토니모리 관계자는 “국가는 다르지만 ‘K뷰티’라는 공통점으로 모인 글로벌 홍보단 활동을 통해 세계에 K뷰티를 알리고, 토니모리와 함께 글로벌 뷰티 리더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토니모리는 국내 뷰티 리더들과 함께하는 서포터즈 ‘토리터’를 진행하고 있으며 예비 대학생들에 장학금을 전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 열매 캠페인’을 8년 간 시행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비자와의 소통에 힘쓰고 있다.

이정민 기자 / leejm@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