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증권 > 실적/공시 2020. 02. 19. Wed
실적/공시한국화장품, 파국 맞나? ‘영업, 당기적자 전년대비 100억원 증가’한국화장품제조, 매출 감소하면 15억원 당기적자 기록

한국화장품과 한국화장품제조의 2019년 실적은 처참한 상황이다.

한국화장품은 적자의 늪에서 나오지 못하고 있다. 2018년에 75억 원의 영업적자를 77억 원의 당기적자를 각각 기록했다. 2019년은 전년 대비 영업적자는 174억 원으로 당기적자는 172억 원으로 무려 100억 원 정도 증가했다. 매출의 경우에는 지난 2018년 1,539억원을 달성했지만 2019년에는 1,312억원으로 감소했다.

또 2019년 4분기 실적의 경우에도 전년 동기대비 개선을 하지 못했다. 매출은 408억원에서 293억원으로 감소했으며 영업적자는 69억원에서 69억원으로 당기적자는 58억원에서 72억원으로 증가했다.

   
 
   
 

한국화장품제조는 영업이익이 크게 감소하면서 적자로 전환됐다. 지난 2018년 882억원의 매출과 48억원의 영업이익, 33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해 건실했다. 2019년에는 매출은 765억원으로 전년 대비 100억원 넘게 감소했으며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35억원 감소한 13억원을 달성했다. 하지만 15억원의 당기적자를 기록했다.

또 2019년 4분기의 경우에는 전년 동기 매출은 192억 원이었으나 183억 원으로 감소한 반면 영업이익은 2억 원에서 3억 원으로 증가했다. 반면 4억 원이던 당기 적자는 6억 원으로 증가하는 현상을 보였다.

   
 
   
 
이정민 기자 / leejm@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