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유통 > 홈쇼핑 2020. 05. 07. Thu
홈쇼핑롯데홈쇼핑, 아름다운가게에 3억원 상당 물품 기부패션 상품, 손소독제 등 생활용품 전달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비영리공익재단 아름다운가게(이사장 홍명희)에 총 3억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다고 7일 밝혔다.

   
▲ 롯데홈쇼핑은 7일 코로나19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비영리재단인 아름다운가게에 총 3억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다. (왼쪽부터)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남세도 이사장, 롯데홈쇼핑 정윤상 커뮤니케이션 부문장, 아름다운가게 윤여영 상임이사

롯데홈쇼핑은 패션 상품, 손소독제를 포함한 생활용품 등 TV홈쇼핑을 통해 판매 중인 3억원 상당(6천여 점)의 물품을 전달했다. 기증 물품은 서울, 경기 지역 아름다운가게에서 판매되며, 수익금은 코로나19영향으로 소득 저하, 실직으로 인한 위기 가정을 지원하는 데 쓰여질 예정이다. 손소독제는 서울, 경기, 경남 등 5개 지역 아동센터를 통해 취약계층 아동가구 2,500가구에 전달된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04년부터 아름다운가게에 물품을 기부하고, 바자회를 통한 수익금으로 사회적기업의 홈쇼핑 입점을 돕고 있다. 현재까지 12만 4천점, 68억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다.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물질적 어려움에 처한 취약계층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외에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영등포 지역 소외계층 300가구에 손세정제와 간편식으로 구성한 ‘생활용품 키트’를 지원했으며, 지난달에는 온라인 수업에 어려움을 겪는 영등포 지역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510명에게 학용품, 간편식, 과일 등을 포함한 ‘학습지원꾸러미’를 전달했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코로나19로 갑작스럽게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기 가정을 돕기 위해 3억원 상당의 물품을 아름다운가게에 기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상황을 고려한 실질적인 지원 방법을 모색해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현수 기자 / ohs@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