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중국뉴스 > 인터뷰 2020. 10. 07. Wed
인터뷰[차이나 뷰톡] '한국화장품 장점은 가성비...단점은 가짜제품'23楼的租客, "구미 브랜드 보다 아시아 여성의 니즈를 더 잘 파악하고 있다"

우리의 화장품 수출액 가운데 중국의 비중이 50%다. 그만큼 중국의 여성들은 우리 화장품을 좋아한다. 이들과 함께 성장해야 한다. 그러나 우리는 중국 소비자들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 및 접근이 없다. 따라서 우리는 중국 여성들의 인터뷰를 기획했다. 국내 화장품이 중국 소비자의 니즈를 조금이라도 파악하는데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 사진과 주소는 개인정보이므로 생략한다. -편집자주-

   
 

당신은 어느 지역에 거주하고 있습니까? (你住在哪个地方?)

☞ 청도입니다. (成都)

나이가 어떻게 되십니까? (年龄是多少?)

☞ 29세입니다. (29岁)

어떤 직업에 종사하고 있습니까? (你从事什么职业?)

☞ 공무원입니다. (公务员)

매달 화장품 구입비용은 얼마입니까? (每月购买化妆品的费用是多少?)

☞ 700위안입니다. (700元)

어느 나라 화장품에 제일 관심이 많으십니까? 이유가 무엇입니까? (你最关心哪个国家的化妆品? 原因是什么?)

☞ 한국과 일본입니다.가격 대비 성능이 뛰어나고 효과도 좋고 패키지 디자인도 마음에 듭니다. (韩国和日本。性价比高,而且效果好,产品外包装也好看。)

가장 많이 사용하는 제품은 무엇입니까? 이유는 무엇입니까? (最常用的产品是什么? 理由是什么?)

☞ 시세이도의 자외선 차단제, 설화수의 스킨게어와 에센스다. 한국과 일본 제품이 진짜 다 좋다. 구미보다 아시아 여성의 니즈를 더 잘 알고 있다. 나이가 들수록 신제품을 추구하기보다는 오히려 효과가 좋은 오래된 브랜드를 선호하게 된다. (资生堂的防晒,雪花秀的水乳和精华。不得不说韩国和日本的产品真的都挺不错的,比起欧美的还是更懂得亚洲女性的需求。随着年龄的增长,不会再一味的追求新产品,反而会喜欢效果好的老品牌。)

어느 유통채널을 통해 구입하십니까? (你是通过哪个渠道购买的?)

☞ 대행구매와 인터넷 쇼핑입니다. (代购和网购)

화장품에 대한 정보를 어느 곳에서 얻고 있습니까? (你是从哪里得到有关化妆品的信息?)

☞ 샤오홍슈입니다. (小红书。)

화장품을 구입(선택)할 때 중요하게 생각하는 3가지 사항은 무엇입니까? (购买(选择) 化妆品时,你认为最重要的3个要素是什么?)

☞ 1. 가격 2. 효과 3. 브랜드입니다. (1. 价格 2. 效果 3. 品牌)

앞으로 어떤 스킨케어가 개발됐으면 좋겠습니까? (希望以后开发什么样的护肤品?)

☞ 신제품 개발보다는 기존 제품에 더 신경 써서 성분과 소비자 욕구를 개발하면 윈-윈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比起开发新产品,我觉得对于现有的产品,如果能多用心去研发成分,以及消费者需求,那么应该是一件双赢的事情。)

앞으로 어떤 마스크 팩이 개발됐으면 좋겠습니까? (希望今后开发出什么样的面膜呢?)

☞ 팩을 하면 뭔가 새로운 것을 개발했으면 좋겠다. 심지어 지금 시중에는 없는 스타일이라면 기꺼이 해 보고싶다. (面膜我倒是希望能开发一些全新的,甚至可以说是现在市面上没有的类型,我会非常愿意尝试的。)

앞으로 어떤 메이크업이 개발됐으면 좋겠습니까? (希望以后开发什么样的彩妆呢?)

☞ 색조 메이크업은 콜라보레이션도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포장이 너무 예쁜데, 소장품을 사려는 느낌이다. 특히나 한국 제품들이 나를 진짜 너무 셀레게 만든다. (彩妆我倒是希望可以能多出一些合作款的,包装实在太好看了,就是那种愿意买来当收藏品的感觉。特别韩国的产品配色真的戳我了。)

한국화장품의 장점과 단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你认为韩国化妆品的优点和缺点是什么?)

☞ 한국 화장품의 장점은 가격대일 것이다. 하지만 나는 특히 여성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아 기꺼이 돈을 지불할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단점이라면 가짜가 많아진다는 말밖에 할 수 없으니 시장감시에 소홀함이 없기를 바란다. (韩妆的优点,应该就是超高的性价比了。但我觉得最大的优点就是特别会抓女性消费者的心理,都让大家心甘情愿的掏钱。缺点的话只能说假货越来越多,希望市场监管能多重视。)

화월화 기자 / hwh@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