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산업 > 기업 2020. 01. 09. Thu
기업한국콜마, 석오기술상 개최... 우수 연구원 6명 시상센텔리안24 마데카크림 히트 시킨 허윤회 연구원이 최우수상

한국콜마가 제5회 석오기술상을 개최하고 2019년 한해 동안 화제의 기술을 개발한 연구원 6명에게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

   
한국콜마가 제5회 석오기술상을 개최하고 2019년 한해 동안 화제의 기술을 개발한 연구원 6명에게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

석오기술상은 한국콜마 연구원들의 사기진작과 핵심인재 육성을 위해 2015년에 제정된 시상 제도로 올해까지 총 26명의 우수 연구원을 배출했다. 수상자는 신기술 개발, 신기술에 따른 신규 사업진출, 매출 증대 등을 기준으로 1∙2차 심의를 거쳐 선정한다.

이번 대상은 ‘실로스타졸 서방제제 퍼스트 제네릭’을 개발한 제약부문연구소 이찬희 선임연구원에게 돌아갔다. 동맥경화폐쇄증 치료제인 실로스타졸 복용 횟수를 하루 2회에서 1회로 개선하고 오리지널에 이어 첫 번째로 복제약 시장을 선점하면서 매출 창출에 기여했다.

이찬희 연구원은 상금 500만원과 상패를 수여 받고 1년 동안 종합기술원 중앙회의실 이름을 ‘이찬희룸’으로 명명해 운영하는 영예를 안았다.

아울러 최우수상은 ‘피부 유사막 비수계 액정유화를 이용한 TECA 안정화 기술’을 개발한 화장품부문연구소 허윤회 선임연구원이 선정돼 1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이 기술은 동국제약 센텔리안24마데카크림에 적용해 메가히트 제품으로 만드는데 일조를 했다.

우수상은 메이크업연구소 김영화 책임연구원과 식품과학연구소 성기현 선임연구원에게 돌아갔고, 장려상은 스킨케어연구소 박정미 선임연구원, 제약부문연구소 김애선 선임연구원에게 주어졌다.

한국콜마 기술연구원 강학희 원장은 “종합기술원에서 모든 연구원들이 한데 모여 서로의 기술을 경쟁하는 축제의 시간을 가졌다”며 “앞으로도 연구원들을 격려해 R&D분야에 융합기술 시너지를 이끌어 뷰티∙헬스분야에 차별성과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 leejm@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