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정책 > 정책 2017. 10. 31. Tue
정책중국 위조화장품 이렇게 대응하라!특허청-코트라, 위조화장품 생산·유통 분석한 '중국 위조상품 유통분석' 발간

[뷰티경제 박웅석 기자] 중국 내 위조화장품 생산·유통 현황 등을 분석한 '중국 위조상품 유통분석(화장품 편)' 책자가 발간됐다. 이 책자는 특허청이 코트라와 공동으로 발간해 관련 업계에 배포한다.

책자에는 중국의 화장품 시장 현황, 온라인 쇼핑몰에서 위조 화장품 동향, 실제 사례를 통한 위조 화장품의 유통망 분석, 위조화장품 단속 방법 등이 포함돼 있다.  

   
 

조사는 중국인 대상 설문조사와 중국내 위조화장품과 관련된 1500건의 법원 판결문 등 객관적 문헌 분석을 통해 이루어 졌으며 위조상품의 생산지와 유통거점, 판매지역 등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다.

이에 따라 중국에 화장품을 수출하려는 우리기업들에게 중국에서 위조화장품은 어떻게 유통되는지에 대해 정보를 제공하고 나아가 위조 상품 문제 예방 및 대응방안 등의 유의사항을 좀 더 심도 있게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화장품협회 관계자는 "협회 회원사를 비롯한 우리 화장품 기업이 중국에 진출할 때 지재권 관련 길잡이 역할을 할 수 있어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책자는 화장품 관련기업을 대상으로 우선 배포하고, KOTRA 해외무역관, 지역지식재산센터, 한국지식재산보호원 등 유관기관을 통해서도 배포할 계획이다. 

특허청 박성준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이번에 발간한 ‘중국 위조상품 유통분석’은 중국내 위조 상품 대응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있어 중국 진출 우리기업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웅석 기자 / pws@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