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중국뉴스 > 화장품 2019. 10. 17. Thu
화장품[6]아침은 언제 오나? 국내 비비크림, 중국 시장서 패닉지난 6월 이후 판매량 감소하며 호전 기미 없어...

한때 국내 화장품의 대표품목으로 지칭됐을 뿐만 아니라 로레알 등 글로벌 브랜드가 쫓아하던 비비크림이 중국 시장에서 위기를 맞고 있다.

티몰에서 한 달 동안의 판매량이 고작 수천 개에 이르는 브랜드가 허다하다. 특히 6월을 분기점으로 하락한 판매량이 증가하지 않고 있어 답답하다. 국내 브랜드가 어렵게 개척하고 성장시킨 시장을 외국 브랜드에게 넘겨주고 있어 안타깝다.

10여년 전만 하더라도 국내의 거의 모든 브랜드는 하루가 멀다 하고 새로운 성능을 가진 비비크림을 시장에 출시했다. 뿐만 아니라 CC크림, DD크림, EE크림 등으로 진화시키는 열정이 있었다. 최근에는 비비크림 출시는 찾아볼 수 없다.

   
 

지난 9월 한달간 티몰에서 국내 비비크림에 대한 판매 현황을 집계했지만 지지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샤 M 퍼펙트 커버 비비크림(미샤 공식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89위안이고 판매량은 25,000개, 티몰 마트 가격은 89위안이고 판매량은 4,962개)은 29,962개가 판매됐다. 6월 54,000개, 7월 24,000개, 8월 24,293개가 판매됐다.

닥터자르트 실버라벨 플러스 비비크림(닥터자르트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74위안이고 판매량은 423개, 닥터자르트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218위안이고 판매량은 2,230개, 징보 국제 해외 전문매장 가격은 117위안이고 판매량은 10,000개, Ktown4u 공식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17위안이고 판매량은 1,411개)등 14,064개가 판매됐다. 5월 11,170개, 6월 13,438개, 7월 10,335개, 8월 13,524개가 판매됐다.

헤이네이처 브라이트닝 블레미쉬 베이스(헤이네이처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99위안이고 판매량은 2,515개, 헤이네이처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58위안이고 판매량은 311개, 유비스킨 해외 전문매장 가격은 89위안이고 판매량은 1,433개)는 4,259개가 판매됐다. 5월 4,606개, 6월 6,293개, 7월 3,628개, 8월 3,616개가 판매됐다.

뷰앤뷰 FAU 스킨솔루션 비비(뷰앤뷰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08위안이고 판매량은 4,000개)는 4,000개가 판매됐다. 5월 4,013개, 6월 5,500개, 7월 2,041개, 8월 3,588개가 판매됐다.

미샤 M 시그니처 리얼 컴플릿 비비크림(미샤 골식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18위안이고 판매량은 3,510개)은 3,510개가 판매됐다. 5월 2,771개, 6월 5,500개, 7월 2,142개, 8월 2,544개가 판매됐다.

미바 이온칼슘 비비크림(Drogistplein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09위안이고 판매량은 1,715개, 티몰 국제 수입품 마트 가격은 119위안이고 판매량은 1,084개)은 2,799개가 판매됐다. 5월 1,633개, 6월 1.530개, 7월 2,056개, 8월 2,288개가 판매됐다.

잇츠스킨 프레스티지 끄렘 진생 데스까르고 비비크림(잇츠스킨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05위안이고 판매량은 488개, 티몰 국제 수입품 마트 가격은 111위안이고 판매량은 571개)은 1,059개가 판매됐다. 5월 1,832개, 6월 2,461개, 7월 1,132개, 8월 1,550개가 판매됐다.

미샤 초보양 비비크림(미샤 공식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38위안이고 판매량은 845개)은 845개가 판매됐다. 5월 1,053개, 6월 1,165개, 7월 778개, 8월 783개가 판매됐다.

3CE 백투 베이비 비비크림(3CE 공식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35위안이고 판매량은 791개)은 791개가 판매됐다. 6월 1,809개, 7월 1,069개, 8월 1,709개가 판매됐다.

마몽드 토탈솔루션 비비크림(마몽드 플래그십 스토어 가격은 119위안이고 판매량은 531개)은 531개가 판매됐다. 6월 1,925개, 7월 617개, 8월 832개가 판매됐다.

양정정 기자 / jungjung@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