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산업 > 화장품 2018. 01. 05. Fri
화장품[4] 2017년 토니모리 베스트셀러 비결...‘발효와 EWG 안전성‘그린티와 블랙티 등 천연성분과 안전성 강화...
   
그린티와 블랙티 등 천연성분과 안전성 강화로 베스트 셀러를 만들고 있다.

[4. 토니모리]

토니모리의 강점은 용기다. 배해동 토니모리 회장이 태성산업이라는 용기생산기업을 소유하고 있다.가격 불문, 시간 불문으로 공급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현재까지 경쟁 로드샵 등으로부터 주목받는 베스트셀러는 그럭저럭하다. 하지만 상장과 국내와 중국에 생산설비를 갖추면서 새로운 도약을 기틀을 다지고 있다. 또 베트남 등 해외에 방판트랙을 국내에서는 홈쇼핑 등 유통의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다.

2017년 토니모리는 자체적으로 베스트셀러 더 촉촉 그린티 수분크림과 더 블랙티 런던 클래식 세럼 그리고 잉크드 라스팅 마스카라 등이라고 선정했다.

그린티와 블랙티는 모두 천연성분인 티(차)를 주성분으로 앞세우며 천연성분을 강조하고 있다. 특히 두 제품 모두 미국의 환경단체인 EWG의 안전 성분을 정한 그린등급에 따라 성분을 차별화해 화장품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있다는 게 특징이다.

더 촉촉 그린티 수분크림은 2017년 2월에 출시됐다. 인기 요인은 EWG 1~2 그린등급 원료 안심처방으로 순한 성분과 제품력 때문이라고 자체적으로 해석하고 있다. 특징 및 차별성은 국내 브랜드샵 최초로 수제 발효 녹차 청태전을 원료로 이용해 만든 수분 케어 제품이다. 청태전은 생녹차보다 우수한 항산화 효과와 수분 저장 효과를 피부에 전달해 더 촉촉하고 건강한 스킨케어를 도와준다는 것.

소비자들은 사용 후기를 통해 ‘향도 좋고 촉촉하다. 끈적임이 없고 무난하게 사용하기 좋다. 부드럽게 발린다. 순하고 무겁지 않다’고 평가해 수분크림의 기능을 충실히 전달됐지만 EWG의 그린등급에 대한 안전성은 무감각하다.

더 블랙티 런던 클래식 세럼이다 2016년 10월에 출시됐다. 인기 요인으로는 EWG 그린등급 원료를 사용해 피부에 순하게 작용하는 것은 기본이고 영국 왕실이 보증하는 프리미엄 블랙티 성분을 베이스로 했기 대문이라는 분석이다.

특징 및 차별성은 프리미엄 블랙티 성분을 기본으로 하면서 토니모리만의 독자 성분인 흑효모 성분을 더해 탄력, 보습, 피부톤 개선 등의 효과를 강화했다. 주름 개선과 미백 2중 기능성으로 항노화 효능 평가 시험에서 효과가 있다는 것. 소비자들은 사용 후기를 통해 ‘끈적이지 않는다. 바르자마자 촉촉하게 스며든다’는 평가다.

잉크드 라스팅 마스카라다. 2017년 9월에 출시됐다. 인기 요인은 토니모리 만의 특장점인 패키지 디자인을 잘 살렸고 한 번의 터치만으로도 또렷한 눈매를 연출해줘 제품력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특징 및 차별성은 만년필을 닮은 고급스러운 디자인에 잉크와 같은 선명한 블랙 제형으로 길고 풍성한 속눈썹을 연출해 주는 마스카라다. 눈가 굴곡에 맞게 제작된 브러쉬로 덧발라도 잘 뭉치지 않고 데일리 프루프 필름 제형을 적용해 땀이나 습기, 눈물 등에도 잘 번지지 않는다는 설명.

소비자들은 사용 후기를 통해 ‘만년필 디자인이 예쁘다. 번짐없이 오래 유지시켜준다. 깔끔하고 또렷하다’고 평가해 해당 브랜드가 설명하는 것이 그대로 반영됐다.

한상익 기자 / news@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