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산업 > 패션 2016. 05. 09. Mon
패션결혼식 잦은 5월, 하객 패션의 정석은?남성은 셔츠, 여성은 블라우스가 제격

[뷰티경제=신소정 기자] 결혼식이 잦은 5월 무엇을 입어야 할지 고민인 남녀를 위해 뷰티경제가 하객 스타일링 팁을 제언한다.

◇남성 하객 패션의 정석 '수트'

   
▲ 남성 하객 패션? 깔끔한 수트와 셔츠가 제격! (사진제공 : 티엔지티(TNGT), 타운젠트(TOWNGENT), 페라가모 by 갤러리어 클락, 뚜아후아 by 쥼, 데이트 by 라움에디션, 락포트)

결혼 하객 패션의 기본은 단연 수트(suit). 다만 결혼식 수트 패션은 출퇴근 처럼 지나치게 뻣뻣하고 격식을 차리는 것보다는 어느 정도 개성을 살려 스타일링 하는 것이 좋다. 품격 있는 스타일을 연출 해주는 더블 브레스트 수트에 헨리넥 셔츠를 매치해 단정하면서 산뜻한 느낌을 더해보는 것은 어떨까? 조금 밋밋하게 느껴진다면 재킷 라펠에 끼워 연출할 수 있는 부토니에 악세서리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다.

수트가 조금 부담스럽다면 세미 캐주얼을 추천한다. 포멀한 테일러드 재킷과 함께 톤온톤 컬러의 팬츠를 매치한다면 댄디하면서 훈훈한 하객 패션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재킷 소재는 면보다는 통기성이 좋은 린넨을 추천한다. 신발은 꼭 구두를 고집하지 않아도 된다. 깔끔한 디자인의 스니커즈를 매치해 편안하고 영한 느낌의 하객 패션을 연출해보는 것은 어떨까?

◇여성 하객 패션의 정석 '블라우스'와 '원피스'

남성에게 셔츠가 있다면, 여성 하객 패션에는 블라우스가 있다. 블라우스로 하객 패션을 연출할 때에는 무엇보다 신부보다 튀지 않는게 중요하다. 신랑신부가 주목 받아야 할 결혼식장에 자칫하면 자신이 주인공이 될 수도 있기 때문. 따라서 블라우스는 너무 튀는 패턴과 흰색을 피하는 것이 좋다.

   
▲ 여성 하객 패션? 깔끔한 원피스와 과하지 않은 패턴 블라우스가 제격

곧 죽어도 화이트 색상을 입고 싶다면? 블라우스 보다는 팬츠로 눈을 돌려보자. 트렌디한 패턴 블라우스에 화이트 와이드 팬츠를 매치하면 깔끔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특히 화이트 와이드 팬츠는 트렌디한 요소와 활동성이 돋보이며 블라우스와 잘 어울리는 아이템이다. 악세서리는 모던한 디자인의 시계와 이어링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격식을 차린 듯한 느낌을 주기 때문. 마지막으로 베이지 클러치 백과 심플한 라인이 돋보이는 슈즈를 스타일을 완성한다면 편안하면서도 매력적인 하객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무채색의 심플한 원피스도 하객 패션의 단골 아이템. 과하게 붙지 않는 깔끔한 원피스에 진주 이어링으로 고급스럽고 여성스러움을 더할 수 있다.

신소정 기자 / news@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