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경제 - No.1 뷰티포털

> 산업 > 기업 2020. 09. 21. Mon
기업2020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준비9월 21일 기업과 바이어 대상 사전 오픈, 기업 및 제품 정보교류의 장 제공

오는 10월 20일(화)부터 24일(토)까지 5일간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2020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이하 오송화장품엑스포)가 9월 21일 사전 오픈을 시작으로 대망의 랜선 탑승을 시작했다.

   
 

사전 오픈기간에는 다만 일반인은 관람이 안되며 참가기업과 바이어들만이 기업관과 제품홍보관을 통해 관심 기업과 제품을 미리 살펴보고 공식 행사일정 중에 가능한 비즈니스 화상수출상담을 미리 준비하는 교류의 장으로 활용된다.

금년 처음 개최되는 온라인 오송화장품엑스포 참가기업은 당초 목표했던 수준보다 많은 150여개 기업, 500여개의 제품이 선보일 예정이다.

충청북도는 중소기업의 수출지원 및 판로개척을 위해 지난 6월 비대면 온라인 개최를 결정하면서 온라인 방식이라는 생소한 환경에 낯설어하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그간 지속적이 설명과 기업 유치에 공을 들여왔다.

우선 B2B중심(기업간 거래) 전문엑스포로써 온라인 기업관과 제품홍보관, 화상수출상담장을 짜임새있게 구성하여 참가기업과 제품의 이미지, 특성 등 상세정보를 쉽고 빠르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비즈니스 상담 시간을 기존 40분에서 1시간으로 연장하고 참가비도 기존 150만원에서 20만원으로 하향 조정하는 한편, 비대면 상담의 효과를 우려하는 기업을 위해 매칭된 바이어에게 제품 샘플을 사전 전달하여 해당 제품을 체험함으로써 상담의 효과성을 높이고자 했으며, 행사 후에도 연중 24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기업과 제품을 홍보하는 이점을 어필하였다.

또한, 참가기업의 실질적인 판로개척을 위한 비지니스 바이어 유치도 당초 시차를 고려하여 13개국 150명을 목표로 하였으나 온라인 상담 시간대를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늘려 바이오 유치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현재까지 31개국 240명의 바이어가 등록해 매칭 스케줄을 잡고 있다.

공식행사 기간 중 이루어지는 화상수출상담장은 전 세계 어디서든 접속 가능한 웹기반을 활용하여 통역사 포함 최대 4명까지 연동 사용할 수 있도록 플랫폼을 준비하고 있으며, 온라인 화상상담시스템을 갖추지 못한 소규모기업을 위해서는 화상 수출상담장을 조성하여 오송화장품엑스포 기간 중 운영할 계획이다.

금년도 온라인 방식의 행사 개최가 기업에게는 오히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는 하나의 전환점이 될 수도 있다는 생각으로 엑스포를 준비하고 있고, 이러한 이유로 목표보다 많은 기업과 바이어가 대거 참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려 이번 오송화장품엑스포가 B2B전문 엑스포로 진행되지만, 일반 관람객을 위하여 뷰티스튜디오, 뷰티리뷰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화장품 선물이 쏟아지는 풍성한 이벤트 행사도 제공될 예정으로 2020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랜선 탑승에 모두 동참하길 바란다.

화월화 기자 / hwh@thebk.co.kr< 저작권자 © 데일리코스메틱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중국, '법' 통한 합리적 통제? 샤넬•에스티로더•라메르•클라란스•구찌 등 과대포장
중국, '법' 통한 합리적 통제? 샤넬•에스티로더•라메르•클라란스•구찌 등 과대포장
잇츠한불, 3일 연속 3,300원 하락...에스디, 항염효과 바다제비집 특허 취득